미세먼지로 이제 마스크는 일상이 되었습니다.

어떤 이는 산업용 특수 마스크를 쓰고 다니는 사람도 있고, 어떤 이는 요즘 유행하는 블랙 마스크를 쓰는 사람도 있습니다. 어떤 이는 비싼 일회용 마스크가 부담스러워서 면으로  마스크를 사서 매일 빨아 쓰는 사람도 있습니다. 어떤 이는 이래도 죽고 저래도 죽는 거다 라며 마스크 안 쓰고 꿋꿋하게 맨얼굴로 다니는 사람도 있습니다. 어쨌든 모두들 미세먼지로 인해 고통받고 있습니다. 이젠 마스크로 사람들의 표정을 읽을 수가 없게 되었습니다. 아는 척하기 싫은 사람을 만나도 마스크 썼으니 그냥 지나쳐도  탈이 없습니다. 마스크로 인해 사람들 사이에 벽이 하나  추가된 거 같아 씁쓸합니다.


http://www.yellowbag.pe.kr/

https://www.instagram.com/yellowbag_min/

'세상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면  (0) 2019.03.11
웰다잉  (0) 2019.03.07
미세먼지 마스크 패션  (0) 2019.03.07
  (0) 2019.03.06
명상  (0) 2019.03.05
배달공화국-주간경향표지  (0) 2019.03.04
Posted by 노랑가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