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도마에 아크릴(26x43cm)

너무 뜨거운 날씨입니다. 모든 것들이 펄펄 끓어오르고, 녹아내립니다. 조금만 건드려도 폭발할 거 같고, 햇빛에 나가자마자 온 몸이 녹아내리는 듯 땀이 흘러내립니다. 뱀파이어가 된 듯 햇빛을 피해 그늘로만 다닙니다. 이런 날은 에어컨과 냉장고를 발명한 분들이 너무나도 고맙습니다.  뜨거운 불볕더위 속에서 지난주 다녀왔던 시원한 바닷물을 생각하며 더위를 식혀 봅니다.

http://www.yellowbag.pe.kr/

'그림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생각그림 아이스크림  (0) 2018.08.02
생각그림 구름 고래  (0) 2018.07.26
불볕더위-생각그림  (0) 2018.07.19
물속-생각그림  (0) 2018.07.12
생각 그리고 행동  (0) 2018.07.05
생각그림 휴가  (0) 2018.06.26
Posted by 노랑가방